프랜차이즈ip

Jeremy
미디어의미래콘텐츠전략프랜차이즈ipfranschise ip글로벌ipk콘텐츠K-콘텐츠웹툰티빙티빙오리지널마블MARVEL디즈니플러스디즈니+넷플릭스 IP넷플릭스 더 그레이더그레이기묘한이야기house of dragonring of power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OTT 콘텐츠 ‘프랜차이즈 IP’ 경쟁의 현실

1개월전에 발행한 글에서 경기불황기에 글로벌 OTT들은 기존에 쌓아놓은 흥행성 높은 IP에 집중할 것이라고 분석했습니다. 💁💁함께보면 좋은글 : 글로벌 OTT의 경기불황 해법 : 성공확률에 베팅하는 콘텐츠 IP 전략 토종  OTT와 글로벌 OTT들을 비교할 때 가장 큰 차이 중 하나는 ‘프랜차이즈 IP’ 의 보유 여부 일 것입니다. 프랜차이즈 IP는 동일한 스토리라인으로 지속적으로 콘텐츠가 제작될

Jeremy
미디어의미래2022년 상반기 글로벌OTT 리뷰넷플릭스netflix디즈니플러스IP전략IP대응스트리머오리지널경쟁경기불황블록버스터IP프랜차이즈ip오비완케노비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글로벌 OTT의 경기불황 해법 : 성공확률에 베팅하는 콘텐츠 IP 전략

넷플릭스를 언급하는 모든 언론 기사에 ‘위기’ 라는 단어가 등장할 정도로 경기 불황기에 접어든 경제 상황에서 OTT들은 어려운 상황에 놓여 있습니다. 가입자가 절대 ‘선’ 이었던 투자 가치는 이제 현금 흐름과 이익의 구조를 먼저 따지는 상황이 되었습니다. 콘텐츠 투자를 줄이면 경쟁에서 도태 하지만 OTT 경쟁의 절대적 무기인 ‘콘텐츠’에 투입되는 투자를 줄이는

Jeremy
월트디즈니waltdisney디즈니미디어제국100년기업디즈니+disney+디즈니플러스밥아이거밥차펙ceo리더쉽독창성증발창의력경쟁엣지프랜차이즈ip넥스트마블픽사next marvel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디즈니의 위기 : 리더쉽 부재, 창의성 증발 그리고 느린 거북이

디즈니가 위기라고? 제가 내린 결론은 아닙니다. ‘디즈니’의 위기라는 주제로 4부에 걸쳐 긴 분석 을 게재한 금융 전문 미디어BENZINGA의 아티클입니다. 저는 작년에 시중에 출판한 <디즈니플러스와 대한민국 OTT 전쟁> 에서 미디어 제국 디즈니의 기업사를 정리한 바 있는데요, 이 분석 기사를 보면서 디즈니의 역사는 되풀이 되는 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Jeremy
OTT동향파라마운트+파라마운트플러스paramount+paramount plustving파라마운트 티빙viacomcbshalo헤일로pluto tvshowtime2022년 OTT전망프랜차이즈ip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후발 OTT의 생존 방법(파라마운트+)

미국의 ViacomCBS 은 회사 이름을 <Paramount Global> 로 변경했다. 미국의 스튜디오이자, 지상파 미 케이블채널을 보유한 미디어 기업이 글로벌을 대상으로 한 OTT 기업임을 선언한 것이다. Paramount Global은 CBS, Showtime, MTV, Comedy Central, BET, Nickelodeon,Smithsonian, Paramount Pictures, Paramount+, Pluto TV을 보유하고 있는 미디어그룹이다. 1분기 대비 2배 성장한 '파라마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