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T경쟁

Jeremy
OTT동향넷플릭스넷플릭스주가폭락주식폭락넷플릭스주식netflixnetflix stockOTT경쟁오리지널original오리지널시리즈오리지널콘텐츠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넷플릭스 주가 폭락의 해법

지난주 금요일 주식 시장에서 넷플릭스의 주가는 2015년 이후 최고 수치(-21.79%)로 하락했다. 4분기 사업 지표는 좋았다. 주당 순이익인 EPS는 1.33달러로 시장 전망치보다 높았고 매출도 77억 9천만 달러로 시장 전망치에 부합했다. 순이익도 133억달러로 전년 동기 12% 증가했다. 폭락의 원인 : 가입자 성장 둔화 주가 폭락은 ‘가입자 성장 둔화’ 에

Jeremy
OTT동향가격인상가격인하번들넷플릭스netflixOTT경쟁글로벌확장인도디즈니플러스핫스타disneyplushotstar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넷플릭스의 탐욕

지난 11월 중순 넷플릭스는 한국의 서비스 구독료를 인상한 바 있다. 스탠다드 요금제는 12.5%, 프리미엄 요금제는 17.2% 인상했다. 한국은 가격 인상넷플릭스 관계자는 5년 10개월 만에 가격을 처음 올린다는 점과 오징어게임 등 뛰어난 한국 콘텐츠를 꾸준히 투자하기 위한 결정이었음을 강조했다. 오겜 이후 전격적으로 결정된 가격 인상에 대해 언론과 소비자 단체

Jeremy
디즈니플러스disney plusdisney+넷플릭스 도전오리지널시리즈OTT동향netflixOTT경쟁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디즈니+] 한국 잔칫날, 글로벌은 초상집인 이유

실적이 ‘깡패’ 라는 말이 있다. 지난주 디즈니의 실적 발표 후 주가는 -8% 급락 했다. 디즈니플러스의 구독자 실적 부진 때문이다. 지난 분기 대기 210만명이 증가한 1억 1,810만을 기록했지만 2년전 디즈니플러스 출시 이후 가장 느린 성장율을 기록한 탓이다. 특히 넷플릭스가 동 분기 대비 400만 이상 증가를 기록했기 때문에 경쟁 대비 실적

Jeremy
OTT경쟁ottstreaming오리지널오리지널콘텐츠라이브러리콘텐츠미국OTT시장미국스트리밍시장디즈니플러스hbo maxOTT동향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데이터] OTT 몇개 까지 이용하시나요?

미국의 스트리밍 경쟁은 그 어느때 보다도 강력하고 다양하게 전개되고 있다. 10여개가 넘는 OTT들이 순수 유료 SVOD, 광고가 포함된 상품, 무료 기반 (FAST) 상품등 다양한 무기로 콘텐츠에 굶주린 미국의 시청자들을 공략하고 있다. 최근 미국 Whip Media가 팬데믹 이후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미디어 환경의 역동성을 검증하고자  4천명의 TV Time 앱 사용자를 대상으로

Jeremy
hbohbo max워너미디어워너브라더스OTT경쟁멀티스트리밍생활미디어시장극장동시개봉오리지널오리지널시리즈originalOTT동향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HBO MAX 약진 중! - 그 의미는?

1등 사업자의 행보에 제동을 거는 사업자는 언제나 도전적 행보를 보인다. 미국의 OTT 시장에서 HBO MAX의 최근 움직임이 그러하다. 2분기 실적 결과 미국 시장에서 넷플릭스가 43만 명의 구독자를 잃었다. 아래 표를 보자. 미국 시장의 스트리밍 구독자 점유의 하락, 디즈니플러스 유지, HBO MAX와 파라마운트+ 등 소위 후발 OTT의 증가 추세가 보인다. 넷플릭스의

Jeremy
disney plusdisney+디즈니플러스디즈니블랙위도우blackwidow극장동시개봉OTT경쟁팬데믹극장위기OTT동향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블랙위도우' 동시개봉 실적의 의미

마블 스튜디오의 페이즈 4의 시작을 알리는 블록버스터 ‘블랙 위도우(Black Widow)’가 전 세계에서 동시 개봉된 지 2주 정도가 지났다. 필자는 방역수칙을 꼼꼼하게 지키고 있는 극장에서 관람하였는데, 벌써 200만 명을 기록하였다. 팬데믹 이후 최고의 극장 관객수 기록‘블랙위도우’의 주연인 스칼릿 조핸슨은 이 영화를 끝으로 마블 유니버스에서 더 이상 볼

Jeremy
ott생태계ottOTT경쟁제작생태계스튜디오티빙웨이브디즈니플러스netflix넷플릭스포식자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넷플릭스는 광폭한 포식자일까?

넷플릭스 그리고 올해 한국에 상륙할 디즈니 플러스 등 글로벌 OTT가 국내 구독자의 70% 이상을 “싹쓸이”하는 것에 대해 어떤 우려가 있는 것일까? 자본의 국적이 무의미해진 글로벌 경제 관점에서 보면 이용자들은 좋은 서비스만 누리면 된다. 또한, 오히려 한국 콘텐츠들의 스토리 확장을 도와 글로벌로 진출하는 지원군이라는 일부의 시각도 틀린 말은 아니다. 하지만

Jeremy
ott넷플릭스스마트TV스트리밍팬데믹코로나19pandemicOTT경쟁가입자구독자디즈니플러스disney+미디어의미래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2021년 한국 스트리밍 전쟁 승자 예측(1부)

[1부] 팬데믹과 OTT 경쟁 현황 2020년은 전세계적으로 팬데믹의 영향으로 실내에 머무는 시간이 늘면서 미디어 소비시간이 대폭 증가했다. 모든 미디어 플랫폼이 수혜를 입었지만 OTT(Over The Top)가 가장 크게 성장했고 넷플릭스, 디즈니플러스 등 글로벌 OTT의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2021년은 코로나19가 여전히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2020년의 경험을 토대로 OTT와 기존 미디어 진영